컨텐츠 바로가기


product


현재 위치

  1. 반납도서
  2. 로맨스

이전 제품 보기

다음 제품 보기

크게보기

야행기 품절 추천 적립금

() 해외배송 가능

  • (%)
  •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 %) 무
  • 카드 결제시 적립금 ( %) 카
  • 실시간 계좌 이체시 적립금 ( %) 실
  •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 %) 적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 %) 휴
야행기 기본 정보
대여료
무이자할부
저 자 이기린
출판사 조은세상
국내/해외배송
SNS 상품홍보
QR코드  

이미지저장 | 코드URL복사

QR코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로 보내기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야행기 수량증가 수량감소 800 (  )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장바구니 담기 관심상품 등록 추천 메일 보내기

쇼핑 계속하기 바로 구매하기

event

상품상세정보

 

 

꿈에서 본 새하얀 몸피의 호랑이가 똑바로 서서 두화를 바라보고 있었다.
어둠에 가려진 풀숲 사이 시퍼런 두 개의 인광이 잔등처럼 일렁였다.
깜짝 놀라 눈을 비비고 다시 보니 이번에는 호랑이만큼이나 커다란 사내의 뒷모습이 보였다.

“도대체 댁은 뭐요? 어디서 갑자기 튀어나와, 왜 내게 이러는 게요?”
두화는 사내가 무서웠다.
“나도 모른다. 그냥 네가 보였다. 처음에는 도토리만 해보이고, 두 번째에는 밤톨만 해보이더니, 그 다음날은 너만 보이더라.”
아둑시니는 그녀가 좋았다.

둘은 한동안 그렇게 서서 눈싸움을 하였다.
마치, 깊은 숲속에서 맹수와 맞닥뜨린 것 같은 기분이었다.
눈을 피하거나 물러서면 짐승의 날카로운 발톱에 갈기갈기 찢기어 먹히고 말 것이다.
뻣뻣이 버티고 선 그녀의 등 뒤로 식은땀이 흘러내렸다.
웃는 건지 뭔지 모를 표정이었다. 살짝 벌어진 그의 입술 사이로
살육에 능한 맹수처럼 뾰족한 송곳니가 새하얗게 보였다.

 

 

*목차*

[서막]
[1]:짐승의 이름
[2]:검은 너울
[3]:여인의 마음은 미궁 같구나
[4]:납치
[5]:달 그늘
[6]:이화우梨花雨 흩뿌릴 제
[7]:암연暗然
[8]:길 잃은 달
[9]:상야上耶
[10]:암운暗雲
[11]:곤두선 칼날
[12]:님
[종막]

 

 

 

 

 

*작가소개*

이기린
양면적 인간, 소심과 대범사이.

출간작
[열락의 정원] [야수가 나타났다.] [나의 너] [달콤한 것들] [박하 향] 등.

 

 

 

 

 

 

 

관련 상품

관련상품 주문폼
선택 상품명 판매가 적립금 옵션 수량
열락의 정원 1,2(완결) 품절 1,600원 0원

updown

이지원 납치사건 판매에 의한 無보유원 0원

updown

달콤한 것들 품절 800원 0원

updown

폭풍처럼 가라 품절 800원 0원

updown

인형의 집 품절 800원 0원

updown

꽃의 요람 품절 800원 0원

updown

여름의 끝 판매에 의한 無보유원 0원

updown

로맨틱하시네요 품절 900원 0원

updown

밤의 사육제 900원 0원

updown

낭만적 사랑을 중심으로 품절 900원 0원

updown

장바구니 담기

배송 정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5,800원
  • 배송 기간 : 1일 ~ 3일
  • 배송 안내 :

서비스 문의

상담시간 오전10:00 ~ 오후5:00 토, 일, 공휴일 휴무

상품 사용 후기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두 보기 사용 후기 쓰기

상품 Q&A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두 보기 상품 Q & A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