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product


현재 위치

  1. 반납 도서
  2. 로맨스

이전 제품 보기

다음 제품 보기

크게보기

오고있나요 품절 New 적립금

() 해외배송 가능

  • (%)
  •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 %) 무
  • 카드 결제시 적립금 ( %) 카
  • 실시간 계좌 이체시 적립금 ( %) 실
  •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 %) 적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 %) 휴
오고있나요 기본 정보
대여료
무이자할부
저 자 봉다미
출판사 동아
국내/해외배송
SNS 상품홍보
QR코드  

이미지저장 | 코드URL복사

QR코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로 보내기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오고있나요 수량증가 수량감소 1000 (  )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장바구니 담기 관심상품 등록 추천 메일 보내기

쇼핑 계속하기 바로 구매하기

event

상품상세정보




겨우 반나절 본 남자에게 혼이 빠질 수 있었던 순수했던 스무 살.
혼자만 마음에 담았던 남자와 10년 후에 다시 만났다.

“누구……세요?”
대문 안에서 날카롭게 눈을 번뜩이고 서 있는 처음 보는 남자.
큰 키에 덥수룩한 머리와 수염도 그렇고, 집 안을 쓱 둘러보는 눈빛이 왠지 위협적이다.
‘요즘 동네에 도둑이 생겼어. 효원 씨도 출근할 때 문단속 잘해요.’
순간 떠오르는 생각에 그녀의 눈동자가 크게 흔들렸다.
“여, 여보! 자, 자기야? 해솔이 아빠, 나와 봐요. 누구 찾아왔어요.”
혼자 있는 게 아니라는 분위기를 한껏 연출했다.
그런데 줄행랑을 쳐야 할 남자가 오히려 그녀에게 다가온다. 이봐, 방향이 틀렸잖아!
“그 해솔이가 반. 해. 솔? 그 애 아빠가 그쪽 남편이고?”
심하게 고개를 끄덕이자 남자가 갑자기 웃기 시작했다.
“반해솔은 내 아들인데, 그럼 그쪽이 내 마누라가 되는 건가?”

온몸에 힘이 쭉 빠졌다.
그럴 리가 없어. 아무리 세월이 흘렀다지만 어떻게 사람이 저렇게 망가져?



*목차*

1. 경로 이탈
2. 병 주고 약 주고
3. 신경 쓰이는 여자
4. 남자로 보여
5. 19금을 찍어도 시원찮을 나이에
6. 익어 가는 연인
7. 문제 있는 남자야?
8. 폭풍전야
9. 한 놈만 패기
10. 데리러 갈게
11. 네게로 가는 길
12. 달콤한 재회
13. 받고 싶지 않은 선물
14. 판타지와 리얼리티
15. 허리 낭창 모르세요?
16. 내 여자의 독특한 취향
에필로그 1 여전히 그들은
에필로그 2 기다리는 시간
에필로그 3 설마 아니겠지?
작가 후기



상품결제정보

 무통장 입금, 적립금 결재를 기본 방침으로 합니다.

배송 정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5,800원
  • 배송 기간 : 1일 ~ 3일
  • 배송 안내 :

교환 및 반품 정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3일이내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서비스 문의

상담시간 오전10:00 ~ 오후5:00 토, 일, 공휴일 휴무

상품 사용 후기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두 보기 사용 후기 쓰기

상품 Q&A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두 보기 상품 Q & A 쓰기